INSIGHT

자료와 소식

NEWS

2021.10.08
이은성 변호사

" 2021.10.08 부동산 NEWS "

 

 

추석 연휴 이후 상승세가 한풀 꺾였던 수도권 아파트 전셋값이 또 꿈틀거리고 있다. 가을 이사철인데도 입주 물량은 많지 않은 데다 금융당국의 전세대출 규제 가능성이 높아지자 임차인들이 서둘러 계약 체결에 나서면서 전셋값이 올라가는 양상이다.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1007174625018

 

 

 

사업비 1조원에 달하는 서남권 최대어 '신림1구역' 시공권 수주전에 도전한 GS건설·현대엔지니어링·DL이앤씨 컨소시엄이 조합측에 파격적인 제안을 했다. 조합이 원할 경우 3사 중 원하는 브랜드 한 가지만 선택할 수 있고, 최고급 브랜드까지 적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컨소시엄 중 단일 브랜드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한 제안은 정비업계에서 유래를 찾기 힘든 내용이다.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1007163036349

 

 

 

서울에서 실거래가 5억원 미만 매매거래 비중이 최근 5년여 새 3분의 1 수준으로 감소했다. 30억원 초과 매매거래는 같은 기간 16배 이상 늘었다. 7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박상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토교통부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서울 아파트 매매거래 중 실거래가 5억원 미만인 거래 비중은 2016년 59.6%(7만3021건)에서 올 7월 19.5%(6631건)로 줄었다.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1007213618112

 

 

 

최근 몇 년 간 주거 대안으로 오피스텔을 찾는 수요자들이 크게 늘어나면서, 오피스텔 시장 전반에 깔린 브랜드 선호 현상도 한층 짙어지고 있다. 내 집 마련을 위해 눈을 돌린 수요자들이 그동안 브랜드 아파트에서 경험한 안정성, 프리미엄 등 다양한 장점을 오피스텔에도 동일하게 적용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all/20211008094205911

 

 

 

3기 신도시부터 대장동까지 아파트 고분양가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천신만고 끝에 내집 마련 기회를 잡은 사람들은 분양가가 너무 비싸다고 한숨만 쏟아낸다. 분양가와 아파트가 공급되기까지 소요된 원가를 비교했을 때 분양가가 과대 책정됐다는 주장이다. 특히 대장동 특혜 의혹을 통해 드러난 개발사업의 막대한 이익은 이러한 주장에 힘을 보태고 있다.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일각에서는 투명한 분양원가 공개를 통해 집값 거품을 뺄 것을 주장한다.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1008060213412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한국의 치솟는 집값과 일자리 부족 등을 반영한 것이라는 외신 보도가 나와 관심이 모아졌다. 뉴욕타임스는 7일 서울발 기사에서 주인공들이 상금 456억원을 차지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서바이벌 게임을 펼치는 오징어 게임은 치솟는 집값, 일자리 부족 등에 한국인들이 느끼는 불안을 반영하고 있으며 이는 전 세계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고 보도했다. 오징어 게임을 연출한 황동혁 감독은 뉴욕타임스와의 이메일 인터뷰에서 "(드라마 속) 이야기와 주인공의 문제는 극히 개인적인 것이지만 동시에 한국 사회의 문제점과 현실을 반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all/20211008095408348

 

 

 

 

전화하기 상담문의
상담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