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IGHT

자료와 소식

NEWS

2021.07.30
이은성 변호사

" 2021.07.30 부동산 NEWS "

 

 

3기 신도시 사전청약 첫날 청약자가 몰리면서 벌써 1만명 접수를 넘어섰음. 일부 지역은 공급물량을 초과하는 등 높은 인기를 보였음.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28일 "사전청약은 이번 정부에서 추진해온 공급대책의 효과가 가시화되는 출발점이며 청약대기 수요 해소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음. 노 장관은 이날 3기 신도시 사전청약 접수 첫날을 맞아 위례에 소재한 청약 접수처와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를 방문한 자리에서 "접수처에 방문해 보니 사전청약에 대한 국민 여러분의 관심이 정말로 높다는 것을 실감한다"며 이같이 말했음.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072816000114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계속되면서 상가 공실(空室)이 늘고, 임대료도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음. 서울 대표 상권으로 꼽히는 명동의 경우 외국인 관광객 감소 등 여파로 문을 닫은 소규모 상가가 절반에 육박하는 등 타격이 컸음. 한국부동산원은 2분기 전국의 중대형 상가 공실률이 13.1%로, 1분기에 비해 0.1%포인트 상승했다고 28일 밝혔음.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0728140006641

 

 

 

정부가 주택 공급 청사진을 강조했음. 주택 공급에 대한 불안심리가 추격매수 등으로 이어져 집값 상승세가 계속되고 있다는 판단에서임. 무주택 실수요자들에게 향후 대규모 주택공급이 이뤄질 것이란 확신을 심어줌으로써 불안감을 해소하겠다는 전략임. 하지만 눈앞에 보이지 않는 미래 청사진만으로는 집값 불안을 잡는데 한계가 있다는 지적임. 최근 주택공급 물량이 과거 10년과 비교해 적지 않다는 주장도 시장 변화를 반영하지 못했고, 재고주택이 시장에 나올 수 있도록 하는 방안 등 단기 주택공급 대책이 없었다는 점에서도 핵심을 놓쳤다는 평가임.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0728151905436

 

 

 

3기 신도시 사전청약을 2·4 공급대책에 포함된 도심택지까지 넓혀 불장에 가세한 실수요층을 붙잡기로 했음. 실수요와 무관한 부동산 관련 대출은 더욱 꼼꼼하게 점검 감독할 방침임. 부동산 투기 비리 이외에도 부정청약, 기획 부동산 투기 등에 대한 단속도 집중적으로 펼침. 하지만 정부가 이날 내놓은 담화문엔 기존 발표 내용을 종합한 것에 그친다는 지적임.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0728144205666

 

 

 

28일부터 3기 신도시 등 사전청약이 실시하는 가운데, 정부는 올해 사전청약 물량을 당초 3만 가구보다 2000가구 늘린 3만2000가구 규모로 공급하기로 했음. 추가 공급 대상지로는 사업 속도가 빠른 인천계양과 성남금토, 파주운정이 선정됐음.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0728160001140

 

 

 

임대차2법(전월세상한제·계약갱신청구권제) 도입 1년만에 신규 전셋값과 갱신 전셋값이 2배 가량 벌어졌음. 지난해 갱신 계약이 내년 8월이후 신규계약으로 나오면 전세가격 급등 우려가 제기됨. 더불어민주당 일각에선 모든 전세가격을 통제하는 '표준임대료' 도입 방안을 검토 중이지만 정부는 "제도 안착이 먼저"라며 추가 규제 가능성을 일축했음.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main/20210728162256228

 

 

 

분당 아파트값이 1기 신도시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음. 2기 신도시에서는 판교와 위례가 1~2위를 차지했음. 이들 지역 모두 성남시 내 위치해 있다는 공통점이 있음. 사전 청약이 시작된 3개 신도시 에도 성남지역(성남 복정, 위례)이 포함돼 있는 만큼, 치열한 가점경쟁이 예상됨.

https://realestate.daum.net/news/detail/all/20210730100904714

 

전화하기 상담문의
상담문의